로그인         회원가입      
HOME > 암 투병·극복·간병기 > 암 투병·극복·간병기

“멘토링 학교 통해 암 환우들에게 희망을” 조회수 : 644
관리자 2019-12-16 오후 5:26:04

앎 멘토링 학교’ 1기 성황리 개최

 

암투병 환우들과 완치자, 환우 가족들이 함께한 앎 멘토링 학교’ 1기 강연회가 12일 매일경제 별관에서 진행됐습니다. 이 행사는 매경헬스 주최, 암스쿨 후원으로 진행됐는데요. 60명 정원보다 많은 인원이 모여 성황리에 마칠 수 있었습니다.

 

 

 

 

, 어떻게 받아들일까?”라는 주제로 준비된 이번 강연회에 강사로 나선 분들은 건강 전도사 아놀드 홍과 유방암 환자이자 유튜버로 활동 중인 황영경(활동명 비타황) , 그리고 6년째 백혈병 투병 중에도 다른 암 환우들을 돌보는 일에 헌신하고 있는 한주리 씨가 나섰습니다.

 

암 진단을 받고 항암을 시작한 분들은 암에 대한 정보와 증상, 항암 부작용 등의 정보를 얻을 수 없는 불안함으로 더 큰 고통을 받고 있는 것이 사실인데요. 이번 강연회는 이런 분들에게 현실적으로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심리적 안정감과 극복 의지를 심어주기 위해 기획되었습니다.

 

 

 

 

첫 번째 강연자로 나선 아놀드 홍은 현재 많은 매체에서 건강 전도사로 활동 중에 있는데요. 아버지를 암으로 여의고, 아내마저 갑상선암 투병을 하게 되면서 암에 대해 연구하고 실제 삶에서 실천하고 있는 건강 요법에 대해 나누어 주었습니다. 현실적인 조언들이 참석자들에게 많은 도움을 주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이어서 제주도에서 올라온 황영경 씨가 유방암을 진단받고 항암치료를 받기까지의 상황을 자세히 나누어 주었습니다. 첫 진단을 받고 암을 받아들일 수 없었던 상황, 이후 자신의 상황을 받아들이고 최선을 다해 치료에 매진하게 된 계기를 담담하게 나눴는데요. 처음 암 진단을 받고 절망가운데 계신 분들에게 큰 희망과 용기를 불어넣어주는 강연이었습니다.

 

 

  <앎 멘토링 학교 1기 강연자로 나선 아놀드 황, 한주리 씨, 황영경 씨>

 

마지막으로 백혈병으로 6년 째 투병 중인 한주리 씨가 강연자로 나섰습니다. 만성 백혈병의 특징과 항암 부작용에 대해, 삶에서 직접적으로 오는 위험과 대처 상황에 대해 자세히 나누어 주었습니다. 한주리 씨는 투병 중이지만 매일 새 힘으로 암 환자 상담자로서 그리고 희망을 노래하는 중창팀 리더로서 활동할 수 있는 이유로 신앙의 힘을 들었는데요. 매일 새벽마다 드리는 기도를 통해 예수님이 주시는 힘으로 이 모든 일을 기쁘게 감당할 수 있다고 고백해 감동을 주었습니다.

 

앞으로 암스쿨에서는 한분 한분의 귀한 이야기들을 시리즈로 실을 예정입니다. 동영상도 제작해 올릴 예정인데요. 이분들의 이야기들을 통해 병 투병 중에 계신 환우 분들과 가족 분들에게 많은 힘과 희망됐으면 좋겠습니다.

 

 

 

 

 

 

김효중
(환자/가족)
저도 시간을 내어 이 강연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강연 내용들이 다 좋았지만 특히 두 분 여성 연사의 강연 내용이 제 가슴에 깊이 박히는 것 같았습니다. 두 분의 투병기가 너무 생생하고 절절해서 놀랐습니다. 암 투병이 이렇게 힘든 것인가 새삼 느꼈습니다. 이런 모임을 계기로 제대로 공부하여 간병에 활용하고자 합니다.
2019-12-18 오전 9:02:02 
김효중
(환자/가족)
제 옆자리에는 유방암 수술 환자가 계셨는데 유방암 수술 후 약물 치료 중인 63세 여성이었습니다. 이분에게 듣는 치료 현실은 통계에 나오는 것과는 너무 차이가 났습니다. 엄혹한 현실에 몸이 떨릴 정도였습니다. 약물의 부작용이나 사망률도 많이 다른 것 같습니다. 보다 많은 사람들이 암에 대해 좀 더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간접)체험을 하려면 이런 분들의 가감없는 이야기들이 더 소개되어야 한다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 주최측에서도 고려해 보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19-12-19 오전 10:02:45 
이건희
(환자/가족)
2020년부터는 암 경험자들의 보다 생생한 이야기를 듣고 이야기하며 알려줄 수 있는 기회가 더 많아졌으면 합니다. 환자들도 자신의 경험담을 알림으로써 듣고 보는 삶들이나 본인에게도 많은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2019-12-23 오전 9:55:01 
김효중
(환자/가족)
오랫만에 정말 좋은 모임의 기회를 만들어 주신 매경헬스와 암스쿨에 감사 드립니다. 다음 모임을 기대합니다.
2019-12-27 오전 9:49:31 
댓글쓰기
관리자    암투병 개그맨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첫 검사결과 나와
관리자    만성 백혈병 6년 차, 각종 부작용으로 고통 있지만 감사와 기쁨으로 살고 있어
투병 극복기 쓰기
목록